이천시립월전미술관 가을 기획전(展)
2016/09/20 14:4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월전미술관 가을전시.jpg
 
이천시(시장 조병돈) 시립월전미술관에서 오는 22일부터 11월 27일까지 ‘한국 현대 백두산도展’이 열리며, 개막식은 22일 오후 3시에 있다. 백두산은 한반도를 대표하는 산으로 그간 한민족의 발상지, 영산(靈山)으로 여겨져 왔다.

그렇지만 이런 인식으로 변화된 것은 20세기 이후의 일이다. 20세기 이전에는 백두산이 지도와 같은 실용성이 강한 자료에 이미지로 삽입되었던 것을 제외하면 작품으로는 거의 다루어지지 않았다. 20세기가 되어서야 백두산이 본격적인 회화의 제재로 등장하게 되었다. 따라서 백두산 그림의 등장은 한국 근현대기의 특수한 현상이라고 볼 수 있다. 

이번 전시는 이러한 독특한 위상을 지닌 백두산 그림을 한자리에 모아 그 특징과 의미를 살펴보려는 의도로 마련된 것이다. 전시의 출품 작가인 장우성, 김옥진, 민경갑, 이영찬, 임송희, 하태진, 이숙자, 오용길, 정종해, 한진만, 지암 김대원, 오숙환, 창산 김대원의 13인은 현대 수묵채색화단을 대표하는 인물들이다. 이들의 백두산 그림을 통해 한국 백두산 그림의 역사성과 예술성을 두루 살펴볼 수 있다.


백두산은 한민족의 영산으로 인식되었던 만큼 작가들도 이를 인식하고 백두산을 화면에 담았다. 남북분단을 아쉬워하며 혹은 한민족의 정서를 기리면서 백두산을 그린 것이다. 장우성, 민경갑, 임송희, 이숙자는 각자 자신의 방법으로 백두산을 한국의 영산으로 그려냈다. 이 과정에서 가장 주목된 것은 백두산의 최정상부인 천지였다.

백두산은 한국을 상징하는 영산임과 함께 아름다운 풍치를 지니고 있는 천혜의 산이다. 실제 경치에 대한 관찰을 토대로 그림을 그리는 산수화가들은 이런 백두산이라는 자연의 아름다움 주목했다. 김옥진, 이영찬, 하태진, 지암 김대원, 창산 김대원은 모두 자신의 방법으로 백두산의 아름다움을 화폭에 담았다. 자연스럽게 화면에는 장백폭포를 비롯한 천지 이외의 장소들이 담기게 되었다. 또한 천지 옆의 가장 높은 봉우리인 장군봉에 주목하기도 했다.

한진만, 정종해, 오숙환은 백두산이라는 상징 혹은 자연 자체의 아름다움에 초점을 맞추기보다는 이를 매개로 한 예술성의 표출을 시도했다. 자연스럽게 실경 자체의 특징 보다는 작가 자신의 개성이 두드러진다. 실경을 대상으로 하더라도 그 자체에 주목하기보다 그로부터 느껴지는 감흥을 독창적인 화풍으로 재해석해 표현한 것이다. 

이번 전시의 출품작가 13인은 한국 현대 수묵채색화단을 대표하는 굵직굵직한 작가들이다. 모두가 각자의 작업을 통해서는 물론 미술대학에서 후학을 양성하며 현재 화단에 큰 영향을 미친 인물들이다. 

장우성張遇聖 (1912-2005), 김옥진金玉振 (1927-), 민경갑閔庚甲 (1933-), 이영찬李永燦 (1935-), 임송희林頌羲 (1938-), 하태진河泰瑨 (1938-), 이숙자李淑子 (1942-), 오용길吳龍吉 (1946-), 정종해鄭鐘海 (1948-), 한진만韓陳滿 (1948-), 김대원金大原 (1949-), 오숙환吳淑煥 (1952-), 김대원金大源 (1955-)

[ 이규상기자 이규상기자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2000news@daum.net
     
    2015년 이렇게 일하겠습니다..jpg
     
     
                                                                       이천시가 2015년 이렇게 일하겠다는 계획을 발표 했다.
    1. 35만 계획도시 어디서나 편리한 교통환경을 조성하겠읍니다.
    2.일자리가 늘어나고 활력이 넘치는 경제도시를 구축하겠읍니다.
    3.서민취약계층의 생활안정과 시민행복도시 구현에 힘을 쏟겠읍니다.
    4.연간 1천만명이 찾는 최고의 관광도시를 조성하는데 역점을 두겠읍니다.
    5.안전한 지역사회 구현과 시민 중심의 행정서비스를 강화하겠읍니다.
     
     
todayicheon(todayicheon.com) - copyright ⓒ 투데이이천.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호 :todayicheon(투데이이천) 설립일 : 2014년 5월 2일 
    등록일 : 2014년 5월 7일  등록번호 :경기 아50975  대표전화 : 031-633-9797  기사제보 :전화 031-633-9797  fax :031-633-3600
    대표이사 : 김동순  편집이사 : 이규상   
    사업자등록번호 : 126-30-53863
    주소 :경기도 이천시 구만리로 107-44(진리동) 
     
     
    투데이이천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