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돼지열병 시민행동요령

돼지열병.jpg

 
헌혈 나눔 실천의 또다른 이름
2019/10/28 11:52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미투데이로 기사전송 다음요즘으로 기사전송
7공병여단 조수현 중사 10년간 꾸준히 헌혈하며 명예장 수상
                    7공변단 중사 헌혈.jpg
 
                                                  헌혈증 기부 및 조혈모세포 기증서 작성 등 나눔 실천에도 앞장서 

헌혈을 꾸준히 하며 나눔을 실천해온 간부가 있어 화제다. 주인공은 육군 7공병여단 장비중대 소속의 조수현 중사. 조 중사는 지난 5일에 헌혈 100회를 달성하면 주어지는 헌혈 유공장 명예장을 대한적십자사로부터 수상했다.

부대에서 장비정비반장 임무를 맡고 있는 조 중사가 헌혈을 시작한 것은 입대 전인 2009년부터다. ‘헌혈의 집’의 혈이 부족하다는 공고문을 우연히 접한 것이다. 

이후 헌혈이 병상에 있는 어려운 사람들을 도울 수 있는 하나의 방법임을 알게 된 그는 꾸준히 헌혈을 했고, 그 결과 2012년에는 은장을, 2015년에는 금장을 수상했고 이번에 명예장까지 얻게 됨으로써 헌혈 시작 10년 만에 나눔을 위한 그의 노력은 큰 빛을 발하게 됐다.

현재까지 조 중사의 헌혈 기록은 101회. 이 중 전혈헌혈은 18회, 성분헌혈은 83회로, 이는 평상시 꾸준한 체력단련과 건강관리가 뒷받침되지 않으면 불가능한 일이다. 

그의 이러한 독보적인 활동은 중대 장병들의 헌혈에 대한 관심을 모으기에 충분했고, 실제로 동료 간부들 중 일부는 20회 이상 헌혈을 하며 은장을 수상하는 등 조 중사의 헌혈 홍보대사 역할은 톡톡히 해내고 있다고 신영한(상사) 중대 행정보급관은 말을 전했다.

한편 올해 2월에는 말초혈 조혈모세포 기증서약서를 작성하고, 한국소아암재단과 한국 백혈병어린이재단에 헌혈증도 여러 차례 기부한 조 중사. 그는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는 일은 우리 군의 당연한 사명이며, 작은 나눔의 실천이 사회와 국가에 일조할 수 있게 돼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헌혈해 더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 김동순기자 투데이이천 편집이사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2000news@daum.net
todayicheon(todayicheon.com) - copyright ⓒ 투데이이천.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호 :todayicheon(투데이이천) 설립일 : 2014년 5월 2일 
    등록일 : 2014년 5월 7일  등록번호 :경기 아50975  대표전화 : 031-633-9797  기사제보 :전화 031-633-9797  fax :031-633-3600
    대표이사 : 김동순  편집이사 : 이규상   
    사업자등록번호 : 126-30-53863
    주소 :경기도 이천시 구만리로 107-44(진리동) 
     
     
    투데이이천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